메뉴 마이메뉴

보도자료


보도자료 상세보기

보도자료 상세보기
제목
  • [대전·세종]
  • [구호]
금성백조, ‘코로나19’ 극복지원 구호성금 3,000만원 전달
작성자 운영자 작성일 2020-02-27 조 회 98
첨부파일

금성백조(회장 정성욱)는 2월 27일(목) 대한적십자사 대전세종지사(회장 정상철)을 통해 대전광역시(허태정 시장)에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극복지원 구호성금’ 3,000만원을 전달했다.

 

■ 이날 전달된 구호성금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자가격리자를 대상으로 대한적십자사 긴급구호(비상식량) 세트를 만들어 전달하는데 쓰일 예정이다.

 

긴급구호(비상식량) 세트는 즉석밥, 즉석사골곰탕국, 미역국, 삼계탕 등의 주부식 세트로 구성되며, 약 800세대에게 전달할 계획이다.

 

■ 2019년 9월에 대전세종적십자사 레드크로스아너스클럽(RCHC)가입해 지역사회 나눔문화 확산에 기여중인 정성욱 회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전지역 내 자가격리자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성금 전달을 결심하게 됐다.”며 “이번 기부가 지역 내 감역 확산 방지에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 정상철 회장은 “대전 내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취약계층 지원에 도움 주셔서 감사하다.”고 전하면서,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적십자 봉사원들과 함께 코로나 소독방역 활동 및 코로나 극복 캠페인 등에 관심을 기울이고 적극 전개해 보겠다.”고 밝혔다.

 

허태정 대전시장 또한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는 시점에서 금성백조를 비롯해 지역 경제인들의 잇따른 성금 후원 덕분에 코로나19 자가격리자 및 취약계층 지원활동에 힘을 더할 수 있게 되었다.”며 감사인사를 전했다.

 

한편, 대전세종지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자가격리 대상자 지원을 위해 지난 25일에 세종시 금남면과 전동면에 긴급구호물품(21세트)을 지원한 바 있으며, 취약계층 및 결연가구 350세대를 대상으로 손소독제도 제공했다.

 

■ 이외에도, 대한적십자사(본사)는 지난 1월부터 본사 서울사무소에 대책본부를 설치하고 구호활동을 진행해왔으며, 특히 2월 26일(수) 대구, 경북지역의 집중구호를 위해 ‘코로나19 긴급대책본부’를 대구지사에 별도 설치해 운영하고 있다.

 

■ 또한 22일(토) 부터 환자급증으로 인력이 부족한 대구지역 병원에 적십자병원 소속 의사와 간호사 8명의 의료진을 파견했다. 그리고 23일(일)에 상주적십자병원과 영주적십자병원이 국가 감염병 전담병원으로 지정되어 확진자 치료에도 나설 계획이다.

 

대전세종지역 성금 참여 문의는 경영재원팀(042-220-0171)으로, 구호활동은 대전세종지역 긴급대책본부(042-220-0121~4)와 대한적십자사 홈페이지(www.redcross.or.kr)에서 가능하다. 자동응답전화(ARS 060-707-1234, 1통화 5천원)로도 성금 참여가 가능하다.

 

 

 


지역별/부서별/영상별/분류/년도별 검색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