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내용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이제 다시는 혼자서 숨쉴 수 없게 됐습니다. 자세히보기
메뉴 마이메뉴

언론보도


언론보도 상세보기

언론보도 상세보기
제목
  • [인천]
[기고문][기호일보] ‘피비린내 나는 미래’와 ‘우리가 그토록 찬양하는 문명의 야만성’
작성자 운영자 작성일 2021-05-11 조 회 99

 기사원문보기

'피비린내 나는 미래’와 ‘우리가 그토록 찬양하는 문명의 야만성’
김창남 대한적십자사 인천광역시지사회장

지역별/부서별/영상별/분류/년도별 검색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