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원하기 흙탕물을 퍼내는데 그냥 눈물이 나요..

대한적십자사

전체메뉴

인사말


이웃에게 희망을 전하는 적십자!

제주도민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1947년 제주도에 적십자 인도주의 깃발이 나부낀 이래 제주적십자사는 1948년 제주4.3과

1950년 6.25 전쟁 속에서도 도민을 위한 인도주의 운동을 활발히 펼쳤으며 구호, 사회봉사,

안전, RCY활동을 통해 도민과 함께하는 적십자사가 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제주적십자사는 재난구호책임기관으로서 역량을 강화하여 재난대응체계를

고도화하고 생활 속 안전문화 확산을 위한 도내 안전지식 보급을 더욱 확대해 나가겠습니다.

아울러 더욱 깊고 어두워진 복지사각지대의 취약계층을 발굴하고 맞춤형 지원 프로그램을 확대하여 복지공백을 촘촘히 메워 나가겠습니다.

또한, 대면과 비대면 조화를 통한 RCY활동으로 청소년 나눔리더를 양성하고, 봉사원 사기진작 방안을 마련하여 지역사회에 나눔과 봉사가

자리 잡을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이 모든 인도주의 활동의 근간에는 도민이 정성으로 모아주시는 소중한 성금이 있습니다. 적십자사는 모금 방식을 다변화하고 투명한 집행을

통해 안정적 재원을 확보하여, 가장 위급한 순간, 꼭 필요한 지원으로 소외된 이웃에 희망을 전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대한적십자사 제주특별자치도지사

지사회장 오홍식

후원하기